보크스 하츠네 미쿠 조립기 기타

여러 여건이 안 되서 한 동안 방치하던 미쿠를 조립했습니다.

이 포스팅은 그 과정입니다.

먼지나 지문이 묻을까봐 장갑을 낍니다.


분해해서 중성세제로 세척합니다.


 
헤드 아래 부분과 손은 그냥 패스.



미쿠 해체음미. -ㅅ-;

근데 바디 보면서 생각하는 건 생닭의 느낌을 지울수가 없더군요. -ㅅ-;



그리고 조립하려는 데

착색방지 헤드캡이 없어!


 

덕분에 미완 상태로 장식장에 처박히게 됬다가...

12월 연휴에 아키하바라로 갈 비행기 티켓을 예약했는 데 그 때 헤드캡을 사려고 했습니다.

근데 카페 회원 분들이 헤드캡 없어도 된다고 조언을 주셔서 그냥 나머지 진도를 나갔습니다.


최대의 난관 가발 씌우기 직전...


자립시켜서 한 방.


그리고 마지막...

오너가 허접하여 머리가 뭔가 히메컷이 되버리고 트윈테일은 그냥 노답입니다만 저건 진짜 도구 좀 구해서 세팅을 해야
어떻게 될거 같고... 일단은 완료했습니다.
기본적으로 디폴의상 벗을일이 없을거라 생각합니다. -ㅅ-; 그래서 착색 압박도 무시하고 그냥 조립을 했습니다.
크리스마스 연휴에 하루 휴일 얻어서 아키하바라 가볼 예정입니다.
가서 필수적으로 사야할 관리용품을 좀 사고 새턴, 플스2, 드캐, 그 외 게임이나 피규어도 좀 사올예정입니다.

가서 세이버 예약도 해두고요. -ㅅ-;


오늘의 포스팅은 여기까지입니다.


덧글

  • 이지리트 2017/12/05 20:58 #

    미쿠머리는 프로아닌 이상 어찌할 방법이.......
  • 다슈군 2017/12/06 02:02 #

    경험자 분들 다들 그러시더라구요... -ㅅ-;
※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.